Museum Time Capsule

A participatory interactive art program where users can make 'dots' and 'patterns,' 
the identity of artist Whanki Kim, by answering questions and sharing messages



‘Museum Time Capsule’ raises questions about the form of experience in the art museum. The audience's impressions, following the formative language of artist Whanki Kim, become colors, planes, and dots, going beyond space and into the future.



Host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문화체육관광부
ICOM Korea 국제박물관협의회 한국위원회
Museum Week 박물관 · 미술관 주간 운영위원회
Organizer
National Museum Foundation of Korea 국립박물관문화재단
Operator / Museum
Whanki Foundation · Whanki Museum (재)환기재단 · 환기 미술관
Work Scope
Interactive Art
Web Design / Dev.
Exhibition Period
2022. 5. 13. - 2022. 7. 10.





Museum Time Capsule is a participatory interactive art program produced with selected works of 'Museum Week 22' hosted by the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Through answering questions related to museum visits, each user makes their own 'dot' in Whanki Kim's unique painting style, expands that dot into patterns, and eventually shares them.

As the artist said, "To write is not to describe, and to draw is not to portrait" we tried to implement Whanki Kim's method to express the thoughts and feelings of museum visitors in a formative way. We designed the process to let all users discover their own stories and experience expressing their thoughts and emotions using color and molding.
뮤지엄 타임캡슐은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주최한 ‘Museum Week 2022’의 선정 작품으로 제작된 참여형 인터랙티브 아트 프로그램입니다. 박물관 관람에 관련된 질문에 답하는 과정 속에서 김환기의 화풍으로 유저마다 고유한 ‘점’을 만들고, 이 점을 패턴으로 확장시켜 공유합니다.

김환기 작가가 “쓴다는 것은 서술이 아니고 그린다는 것은 묘사가 아니라고” 말했듯이, 박물관을 찾는 사람들의 생각과 감정을 한데 모아 이를 조형으로, 즉 작가의 방식대로 표현하고자 했습니다. 이 과정을 통해 유저가 자신의 이야기를 찾아내고, 생각과 감정을 색과 조형으로 표현하는 경험을 할 수 있도록 기획했습니다.

 



Step 1 : Create Your Dot

Through the process of answering six questions, users create their own dots. 
We assigned a visual relationship to each question and formative change to make users feel more involved in this process.

여섯 개의 질문에 답하는 과정을 통해 유저 자신만의 점을 만들어 나갑니다. 각각의 질문 속 선택지와 조형적 변화에 개연성을 주어 유저가 이 과정에 더욱 몰입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Step 2 : Write Your Story

In response to two questions, the user writes their own story. And here, the letters correspond to the dots created in the previous step. When this step is completed, the user's story becomes dots and patterns and will be immediately displayed in the exhibition room and online gallery of the Whanki Museum.

두 개의 질문에 대한 답변으로 유저 자신의 이야기를 글로 적습니다. 여기서 글자는 앞 단계에서 만든 점과 서로 상응합니다. 이 단계를 완료하면 유저의 이야기가 점과 패턴이 되어 즉시 환기미술관 전시실과 온라인 갤러리에 전시됩니다.

Step 3 : Share Your Artwork

In the final step, the dots created by the user are now arranged and expanded into paintings in the same way as in the painting style that repeatedly appears in Whanki Kim's later works. Completed works can be saved and shared through various media like email, messenger, etc.

마지막 단계에서는 유저가 만든 점을 김환기의 후기 작품에서 반복적으로 나타나는 화풍과 같이 배열하여 점을 그림으로 확장합니다. 완성된 작품은 소장이 가능하며 이메일, 메신저 등 다양한 방식으로 공유할 수 있습니다.


© commoners 2022